삼성바이오로직스, 미국 그린라이트와 mRNA 백신 CMO 계약

경제

삼성바이오로직스, 미국 그린라이트와 mRNA 백신 CMO 계약

국승한 기자 0 10 0 0
7aabb256112e8342d72e4f35a0c27f02_1637799849_8133.jpg
인천 송도 삼성바이오로직스 제3공장 /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한류타임즈 국승한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가 미국 그린라이트사가 개발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mRNA 백신 후보 물질 원료의약품(DS) 위탁 생산(CMO)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내년 상반기 cGMP(강화된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 승인을 목표로 인천 송도 공장에 mRNA 백신 DS 생산 설비를 구축하고 있다.

그린라이트는 아프리카 내 연구 지역과 임상 파트너를 최종 확정한 후 규제 승인을 거쳐 내년 1분기 mRNA 백신 후보 물질의 임상 1상을 시작할 계획이다.

그린라이트는 지난 3월 연간 수십억 명 분의 mRNA 백신을 생산해 세계 백신 보급의 형평성을 높이겠다는 비전을 제시한 바 있다.

안드레이 자루르 그린라이트 최고경영자(CEO)는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코로나19 백신 임상 물질의 생산을 협업하게 돼 기쁘다”며 “선진국뿐 아니라 모든 사람이 백신을 충분히 공급받을 수 있는 길을 열 것”이라고 말했다.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은 “세계 모든 지역에서 인류의 지속 가능한 보건 환경을 구축하고자 하는 그린라이트의 비전을 지지한다”며 “글로벌 백신 접종 확대를 위한 그린라이트의 노력이 실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승한 기자 shkook@hanryutimes.com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