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브라질 최대 철광석 공급사와 중-고생 장학금 지원

경제

포스코, 브라질 최대 철광석 공급사와 중-고생 장학금 지원

산업
f206ccfbf48f1e54cbcb9dfd816bff12_1655905012_9734.jpeg
 
포스코는 GEM매칭펀드를 통해 브라질 철광석 공급사인 발레(Vale)와 함께 ‘희망친구 기아대책’에 10만달러를 전달하고, 장학생으로 선발된 중·고등학생 30명에게 장학금과 장학증서를 수여했다고 22일 밝혔다.


GEM매칭펀드는 세계 각국에서 기업시민 경영이념과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포스코가 원료공급사들과 일대일 매칭 방식으로 출연하는 글로벌 펀드다. 


지난해 5월 포스코와 발레는 GEM매칭펀드 조성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각사가 연간 미화 5만 달러씩 2년간 총 20만 달러의 기금을 모아 한국과 브라질에 1년씩 번갈아 가며 인재 육성을 지원하기로 했다.


올해는 아동의 보호와 자립을 지원하는 기관인 기아대책과 함께 청소년 30명을 지원한다. 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에게 기술 습득과 진로 탐색을 위한 장학금과 자격증 취득에 필요한 도서, 진로 설계 코칭 및 특강을 제공할 계획이다.


신수철 포스코 실장은 “광산업계와 철강업계, NGO가 뜻을 모아 청소년들이 꿈을 성취하는 데 기여할 수 있어 뜻깊다”며 소회를 밝혔다.


루이스 알케레스 발레 총괄은 “장학생들에게 이번 프로그램이 미래를 계획하고 발전시켜 나가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사진=포스코



장미송 기자 rosesong@hanryutimes.com

- ⓒ한류타임스(www.hanryu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0 Comments
HOT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