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기원, 개원 49주년 기념행사 개최…원로회·태권도 9단회 현판식 등

스포츠

국기원, 개원 49주년 기념행사 개최…원로회·태권도 9단회 현판식 등

박정욱전문 기자 0 9 0 0

[한류타임즈 박정욱 전문기자] 국기원이 개원 49주년을 맞아 국기원 원로회와 태권도 9단회 사무실 현판식 등 기념행사를 열었다. 

 

국기원은 25일 국기원 중앙수련장에서 전갑길 이사장과 이동섭 원장을 비롯한 국기원 전·현직 임원, 태권도 원로, 태권도 9, 국기원 해외 파견사범 등 2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기원 개원 49주년(1130)을 기념하기 위한 행사를 개최했다.

 

행사는 개회식 훈장 및 공로패 수여식 실전 태권도 호신술 개발 발표회 국기원 원로회, 태권도 9단회 사무실 현판식 태권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위원회 현판식 순으로 진행됐다.

 

전갑길 국기원 이사장은 환영사를 통해 국기원은 19721130일 태권도 중앙도장으로 개원해 49년간 지구촌 태권도 가족을 대변하며, 태권도 발전을 선도해왔다국기원 발전은 여러분의 희생과 한계를 극복하는 용기가 없었다면 불가능한 일이었다. 여러분과 함께하면서 태권도를 세계 일류 무예이자 스포츠로 만들기 위해 끊임없는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강조했다.

 

이동섭 국기원장은 기념사에서 오늘 이 자리는 국기원 개원 49주년을 맞아 문을 여는 국기원 원로회와 태권도 9단회 사무실, 그리고 태권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위원회의 현판식을 위해 마련했다앞으로도 국기원과 태권도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리며, 뜻깊은 자리에 함께 해주신 여러분께 고마운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태권도 원로, 태권도 9, 태권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위원회 등을 대표한 인사들의 축사도 이어졌다.

 

이동섭 국기원장은 이날 행사에서 태권도 보급에 대한 공로로 코트디부아르 알라산 와타라 대통령으로부터 훈장을 받았다. 훈장은 김영태 국기원 기술고문이 전수했고, 이 원장은 아프리카 대륙의 태권도 보급과 확산을 주도한 김 기술고문에게 공로패를 수여했다.

 

이 원장이 지난 19(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에게 명예 9단증을 수여한 배경과 의미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도 가졌다.

 

실전 태권도 호신술 개발 발표회에 이어 휴게 공간이 마련된 태권도 기념관에서 국기원 원로회, 태권도 9단회 사무실 현판식과 태권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위원회 현판식이 거행됐다.


<사진=국기원 개원 49주년 기념식 / 국기원>



박정욱전문 기자 jwp94@hotmail.com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