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올스타 선수 올스타전 유니폼 경매

스포츠

프로농구 올스타 선수 올스타전 유니폼 경매

농구배구
1aa188eb19a9c71fee730823b18a108f_1652858493_2955.jpg
 
[한류타임즈 임정혁 기자] KBL은 18일부터 24일 오후 2시까지 2021-2022시즌 프로농구 올스타 선수 24명의 올스타전 유니폼 경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경매에 오르는 유니폼은 선수가 착용한 사이즈와 동일하게 제작되고, 선수의 친필 사인이 포함돼있다.


경매는 KBL 통합 웹사이트에서 진행되며 경매 금액은 5만원부터 시작해 2천원 단위로 응찰할 수 있다.


경매 종료 후 최고 금액 입찰자에게 우선권을 주고, 낙찰자 포기 시 차순위 입찰자에게 기회가 돌아간다.


판매 금액은 농구 유소년 발전 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2020-2021시즌 올스타 유니폼 경매에는 선수 24명의 유니폼이 판매돼 총 1762만6000원의 수익이 발생한 바 있다. 최종 낙찰가 1위는 허웅(DB)의 유니폼으로 460만원을 기록했다.


사진=KBL



임정혁 기자 dori@hanryutimes.com

- ⓒ한류타임스(www.hanryu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0 Comments
HOT NEWS